미세플라스틱 가득한 해산물… 매주 ‘신용카드 1장’ 먹는다 [연중기획 – 지구의 미래]

출처 : 세계일보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2&aid=0003502840 요약 : 9일 환경단체 환경운동연합이 전국의 동서남해안 지역에서 쓰레기를 수거해 분석한 결과, 해양오염의 주범으로 꼽히는 플라스틱 소재 쓰레기가 대부분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수거된 쓰레기는 미세플라스틱을 발생시키는 ‘담배꽁초’(635개)였다. 담배꽁초의 필터는 90% 이상이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져 바다로 떠내려갈 경우 미세플라스틱으로 자연 분해돼 해양생태계에 악영향을 미친다. 각종 비닐봉지 및 더보기…

‘해학의 민족’ 잡아먹은 ‘해악의 민족’…’인터넷 소통’ 막은 악플문화

제목 : ‘해학의 민족’ 잡아먹은 ‘해악의 민족’…’인터넷 소통’ 막은 악플문화 출처 : 뉴스원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421&aid=0004827884 요약 : 국내 양대 포털 사이트가 연예 뉴스에 이어 스포츠 뉴스까지 댓글 기능을 잠정 폐지하기로 결정하면서 댓글 기능을 되살리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앞서 이달 7일 네이버와 카카오는 악성 댓글(악플) 전쟁 전선을 연예 영역에 이어 스포츠 영역으로 확대했다. 선수들을 더보기…

세계 감동시킨 ‘기적 생환’ 칠레 광부 33인, 씁쓸한 10년후 현실

제목 : 세계 감동시킨 ‘기적 생환’ 칠레 광부 33인, 씁쓸한 10년후 현실 출처 : 연합뉴스 링크 : https://www.yna.co.kr/view/AKR20200801001500087 요약 : AFP 통신은 10년 전 광산 붕괴로 매몰되었던 칠레 광부 33인을 만난 뒤 그들이 트라우마와 질병에 빠져 있다고 보도했다. 지난 2010년 8월 5일 칠레 북부에 위치한 산호세 구리 광산이 붕괴해 33인이 매몰되었다. 그런데 17일 더보기…

사흘 폭염 후 ‘폭설’ 예보…미국 덴버 극단적 날씨 변화

출처 : 연합뉴스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11867284 요약 : 최근 미국 콜로라도 주에서 이상기온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이번달 초에는 기온이 33도에서 38도까지 치솟았다가 8일에는 기온이 36도 떨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게다가 강설량도 최대 15cm에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콜로라도 주의 주도 덴버에서는 2000년을 끝으로 9월에 눈이 내린 적이 없다. 미국 기상청은 폭설로 인해 더보기…

“플라스틱 수거 월1000만원 손해…이미 대란 시작됐다”

출처 : 머니투데이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8&aid=0004470623 요약 : 최근 코로나 19로 인해 배달소비가 폭증하면서 폐기물 수거 업체들이 어려움을 빚고 있다. 작년에 비해 올해 상반기 동안 폐기물 량이 종이류는 29.3%, 비닐류는 11.1%, 플라스틱류는 15.6%, 발포수지류는 12% 상승하였다. 게다가 지난 2018년부터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해 중국에서 플라스틱 폐기물 수입을 중단하고 최근 저유가로 인해 더보기…

태양광 폐패널 쏟아지는데···재활용센터는 민간 1곳뿐

출처 : 서울경제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1&aid=0003783370 요약 : 국내 태양광 폐(廢)패널 처리 능력이 도마 위에 올랐다. 신재생에너지 확대 기조로 태양광 설비는 크게 늘고 있지만 패널 재활용은 고사하고 수거·보관체계 같은 기초적인 기반 마련도 미진한 실정이기 때문이다. 당장 이번 산사태로 복구가 불가능한 패널은 ‘독성 쓰레기’가 돼 땅에 묻힐 우려가 제기된다. 그러나 현재 태양광 더보기…

‘2020 원더키디’와 ‘AI의 가을’ [노경목의 미래노트]

출처 : 한국경제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15&aid=0004402578 요약 : 최근 인공지능 기술에 대해 회의적인 의견이 제시되기 시작하였다. 영국의 이코노미스트 지는 인공지능의 한계가 속속 들어나고 있다고 보도하였다. AI의 근본적인 한계로 지적한 것은 알고리즘에 있다. 알파고 등을 통해 널리 알려진 것과 같이 지금의 AI는 수천개에서 수백만개의 기존 사례를 학습하는 과정을 통해 고도화된다. 그러나 AI와 관련해 더보기…

반 테슬라 진영의 상징이 된 25세 CEO

출처 : 티타임즈 블로그 링크 :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29258599&memberNo=17369166&vType=VERTICAL 요약 : 최근 자율주행차의 핵심 부품인 라이다의 가격을 500달러 (약 60만원)까지 내린 주인공이 있다. 바로 라이다 제조회사 루미나의 CEO 오스틴 러셀이다. 그는 반 테슬라 진영의 상징적인 인물이다.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는 “라이다는 바보들이나 쓰는 장치다. 라이다에 의존하는 회사들은 앞으로 불행해질 것이다.”라고 말했기 때문이다. 더보기…

2020 / 09 / 19

이제 2020년의 3/4이 지났다. 그런데 한 것이 너무 없다. 어제는 정치와 법을 공부했다. 그리고 영어 1과 본문 해석하고 2과 문장해체 한 것과 확률과 통계 숙제로 원순열과 중복 순열 문제를 푼게 다다. 이제 시험이 한 달 남았는데 아직 화학 공부를 하나도 안했다. 그리고 수학2를 공부하는데 미분만 공부하고 있었다. 오늘부터는 시험범위인 평균값 더보기…

KBS ‘다큐 3일’ ‘생생정보’ ‘도전 골든벨’마저 ‘뒷광고’였다

제목 : KBS ‘다큐 3일’ ‘생생정보’ ‘도전 골든벨’마저 ‘뒷광고’였다 출처 : 미디어오늘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6&aid=0000104444 요약 : 한 달전 논란이 되었던 뒷광고가 유튜버들 뿐만 아니라 공영방송인 KBS에도 존재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KBS는 한화로부터 1억 1천만원을 후원받고 불꽃축제를 기획하는 한화 근로자들을 다루었지만 해당 프로그램인 다큐 3일에는 어떠한 한화의 협찬 사실도 알려지지 않았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