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대한유화, 중국 환경규제 강화 덕에 수출 확대 수혜

출처 : 머니투데이

링크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8&aid=0004470623

요약 : 최근 코로나 19로 인해 배달소비가 폭증하면서 폐기물 수거 업체들이 어려움을 빚고 있다. 작년에 비해 올해 상반기 동안 폐기물 량이 종이류는 29.3%, 비닐류는 11.1%, 플라스틱류는 15.6%, 발포수지류는 12% 상승하였다. 게다가 지난 2018년부터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해 중국에서 플라스틱 폐기물 수입을 중단하고 최근 저유가로 인해 업체들이 재활용 플라스틱을 찾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게다가 다음 달에 겹쳐 폐기물 수거 업체들이 고민이 잇따르고 있다.

나의 의견 : 최근 코로나 19로 인해 플라스틱 사용량이 폭등했지만 경제 활동을 중지하지 않는 이상 단기간에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는 것은 어려워 보인다.


0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